영상

공유하기 페이스북 불로그
코리안투어 QT 통해 복귀하는 김도훈753, “새로운 출발 다짐”
등록일 2019-03-13 10:53:48.0


제목없음

김도훈753(30. 이하 김도훈)2019년 새로운 출발을 다짐하고 있다.

 

김도훈은 2006년 카타르에서 열린 15회 도하 아시안게임골프 단체전에서 김경태(33.신한금융그룹), 강성훈(32.CJ대한통운), ‘동명이인김도훈752(30)와 출전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특히 김도훈752와는 나이와 한자 성명(金度勳),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입회 날짜도 같아 두 선수의 성명 뒤에 회원번호를 함께 표기해 구별하고 있다.

 

 

김도훈은 2009KPGA 코리안투어에 데뷔해 이듬해인 2010토마토 저축은행 오픈에서 첫 승을 달성했다. 2013먼싱웨어 매치플레이 챔피언십에서 2승째를 올린 김도훈은 그 해 상금 3억원을 돌파하는 등 한 시즌 개인 최다 상금(369,574,336)을 획득하며 생애 최고의 해를 보내기도 했다.

 

이후 우승은 없었으나 무난한 활약으로 투어 생활을 이어가던 김도훈은 201717개 대회에 출전했지만 7개 대회에서만 컷통과하는 등 예상치 못한 부진에 빠졌다.

 

시드 유지의 중요한 기준인 제네시스 포인트와 상금순위 부문에서 뒤로 쳐진 그는 코리안투어 QT(퀄리파잉 토너먼트)’에 응시했으나 하위권의 성적을 기록해 결국 2018년 시드를 확보하지 못했다.

 

김도훈은 “2017 KPGA 코리안투어와 일본투어를 병행했다. 당시 손목에 부상을 입었지만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고 무리하게 두 곳을 오가며 활동했던 것이 실수였다. 통증으로 인해 원하는 플레이를 만들어내지 못했고 성적은 계속 하락했다. 지금은 다행히 완치가 됐다라고 소회했다.

 

이어 “2009년부터 9년간 계속 KPGA 코리안투어에서 뛰었다. 그렇기에 시드를 잃었다는 사실을 인정하기가 힘들었다. 한동안 골프를 내려놓고 쉬면서 여행을 다니기도 했다. 그래도 지금이 끝은 아니다라는 생각이 들었고 다시 투어 무대로 돌아오기 위한 계획을 세웠다. 나 자신과 골프에 대해서 되돌아보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라고 덧붙였다.

 

2018 시즌 김도훈은 KPGA 코리안투어에 두 차례 모습을 보였다. 추천 선수 자격으로 ‘KB금융 리브챔피언십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에 출전했지만 모두 컷탈락했다.

 

이에 그는 나름 계획에 맞춰 철저히 훈련도 했지만 꾸준히 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었기 때문에 실전 감각이 떨어져 있었다. 경기 운영도 불안정했다라고 설명했다.

 

김도훈은 지난해 12월 군산CC에서 열린 코리안투어 QT’에 참가해 공동 21위의 성적을 거둬 2019KPGA 코리안투어 무대 복귀에 성공했다.

 

그는 “2017년에도 한 번 경험했지만 코리안투어 QT’는 언제나 항상 부담스러운 것 같다. 다시는 가기 싫다라고 웃으며 말한 뒤 훈련 계획과 컨디션 조절 등 모든 것을 코리안투어 QT’에 맞췄다. 원하는 플레이를 100% 보여주지는 못했지만 그동안 약점으로 생각했던 부분이 어느 정도 보완됐다는 것을 느껴 만족한다라고 전했다.

 

전지훈련지에서 김도훈의 모습

 

태국 치앙라이에서 약 2달 간의 전지훈련을 마치고 돌아온 김도훈은 현재 자신감에 가득 차 있다. 전체적인 샷의 정확성이 높아졌고 쇼트게임 능력 또한 한 층 더 향상됐다고 밝혔다.

 

그는 “2019년 목표는 출전하는 시합마다 상위권에 진입하는 것이다. 그러다 보면 탄력을 받아 우승 기회가 올 것이다. 그때 과감히 정상을 향해 도전할 것이라며 다시 팬들의 응원을 받고 동료 선수들과 함께 플레이할 수 있다는 것이 기대된다. 새로운 출발이라고 다짐하고 있다라는 각오를 내비쳤다.

 

새로운 출발을 키워드로 삼고 시즌 준비에 여념이 없는 김도훈. 그가 올 시즌 KPGA 코리안투어 무대에서 자신의 실력을 아낌없이 발휘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바로가기

선수명
jtbc GOLF 케이토토 제네시스 골프존 까스텔바작 BTR 니콘 아워홈 NAVER 씨앤피에스 SGF67(슈페리어) 렉시 강남초이스정형외과 퍼스킨돌 범양글러브 H+양지병원 루디프로젝트 라디안 파나소닉 웰리힐리파크 켄싱턴리조트 TPI trackman 메트로치과

(사)한국프로골프협회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운중로 121 KPGA빌딩 9F | 대표자 양휘부 전화 02-414-8855 | 팩스 02-415-7676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형섭 사업자등록번호 220-82-02684 | 제 2013-경기성남-0871호

COPYRIGHT 2017 KPGA.CO.KR ALL RIGHTS RESERVED.

행정센터 KPGA
TOUR KPGA